산업 >

21세기 한국연구재단 청소년가장에 장학금


21세기한국연구재단은 14일 오후 대한항공 서소문 사옥에서 서울, 제주 및 인천지역에서 선발된 청소년 가장 84명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

올해 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은 서울지역 30명, 제주지역 44명, 인천지역 10명 등 총 84명으로 이들에게는 1인당 100만원씩 모두 8400만원이 지급된다.


21세기한국연구재단은 지난 91년부터 매년 서울시 고등학교장, 제주도 시·군청, 인천시 교육청 등의 추천을 받아 청소년 가장인 고등학생들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해 왔다. 이번 대상자까지 포함해 총 1477명이 장학금 혜택을 받았으며 지급 누계액은 12억9700만원에 달한다.

21세기한국연구재단은 91년 2월 한진그룹이 출연해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국내외 장학사업, 학술연구 지원사업, 언론인 해외연구 지원사업, 문화 및 복지사업 등을 해오고 있다.

/ mchan@fnnews.com 한민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