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美, 北에 불가침 보장 검토”


미국은 북한이 핵시설을 해체할 경우 북한과 불가침 조약을 체결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워싱턴포스트지 인터넷판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포스트는 미국 행정부 관리들의 말을 인용, 북한이 객관적으로 증명가능한 방법으로 핵관련 시설을 해체하는 조건으로 미국이 북한을 위협하거나 공격하지 않겠다고 약속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고 전했다.

신문은 미국측이 지난주 다이빙궈 중국 외교부 부부장과의 접촉에서 한국, 일본, 러시아를 포함한 다자 회담으로 이어진다는 조건 아래 미국의 베이징 3자회담 재개 의사를 북한측에 전달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미국 관리들은 또 북핵 3자회담이 다시 열릴 경우 이 자리에서 북한핵문제를 종식시키기 위한 미국측의 방안을 정식으로 제시할 예정이라고 밝혀 이 방안에 대북 불가침 보장이 포함돼 있는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csc@fnnews.com 최승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