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워크아웃’ 대우일렉트로닉스. 경상익 660억 반기기준 흑자


대우일렉트로닉스는 올 상반기 경상이익이 660억원을 기록, 지난 99년 워크아웃(기업개선작업) 체제에 들어간 이후 처음으로 반기기준 흑자를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상이익은 채권단에 대한 이자지급 등으로 지난해까지 계속해서 적자였다.

올 상반기 매출은 1조18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1조4450억원에 비해 3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기간 341억원에 비해 203% 늘어난 693억원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