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김호연 빙그레 회장 佛공로훈장 받아


김호연 빙그레 회장이 프랑스 정부가 수여하는 국가공로훈장을 받는다.

김회장은 지난 81년 빙그레와 세계적 발효유업체인 프랑스 소디마사가 협력 관계를 맺은 이후 양국의 경제 발전과 발효유 산업 증진에 기여한 것은 물론, 양국간 경제활동을 통한 민간외교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서훈자로 선정됐다.

4일 프랑스 대사관에서 열리는 서훈식에는 프랑수아 데스쿠엣 주한 프랑스대사와 프랑스 소디마사의 루시엔 파 사장, 빙그레 정수영 사장 등이 참석 할 예정이다.

/ shower@fnnews.com 이성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