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하나투어 유·무상 증자


하나투어가 유통 물량을 늘리기 위해 유·무상 증자를 동시에 실시키로 했다.

하나투어는 24일 공시를 통해 “장기 주주가 많아 유동 주식 수가 부족해 이를 해소하기 위해 증자를 결의했다”고 밝혔다. 애초 무상증자만 할 계획이었지만 재원확보를 위해 유상증자를 동시에 추진하기로 했다고 하나투어측은 덧붙였다.

증자가 끝나면 발행 주식 수는 현재 826만주에서 1026만주로 지금보다 25%가량 늘어난다.

신주 배정 비율은 유상증자가 0.01%, 무상증자는 0.25%이다.


유상증자 신주배정기준일은 오는 9월16일, 청약일은 10월21∼22일이다. 무상증자 신주배정 기준일은 10월27일이다.

한편, 이날 하나투어 주가는 최근 3일간 줄곧 상승세를 보이다 전날보다 0.94%(150원) 내린 1만5850원에 마감됐다.

/ jins@fnnews.com 최진숙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