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5회 fn광고대상-은상]생활속 날씨,경제와 연결


우선 우리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해준 심사위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침체된 경기 때문에 우리나라의 광고시장도 아직까지는 차가운 것이 현실이다. 그러나 이러한 공모전을 통해서 스스로의 목표를 향해 뛰는 많은 학생들의 뜨거운 열정은 식지 않고 계속 이어지고 있다.

우리 팀 역시 공모전을 준비하면서 흘린 많은 땀을 디딤돌로 삼아 앞으로의 목표를 향해 한걸음씩 더 다가서고 있다.


이번 파이낸셜뉴스 광고대상에서 비록 금, 은, 동상으로 상의 색깔이 나뉘긴 했지만 우리를 비롯한 수상자들 뿐만 아니라 수상하지 못한 이들까지도 그들의 땀방울에는 색깔이 없음을 잘 알고 있다.

같은 시간, 같은 목표를 향해 달리는 모든 이들과 함께 자신의 작품 앞에서 스스로 당당하고 떳떳한 모습으로 서게 될 때까지 더욱 열심히 노력하는 팀이 되겠다는 다짐을 한다.

앞으로 더 좋은 작품이 구름처럼 몰려드는 발전하는 파이낸셜뉴스 광고대상이 되기를 바라며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