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아남전자 AV리시버 200만弗 수출계약


아남전자(대표 남귀현)는 세계 유수의 오디오 전문회사인 미국 하만카든사에 1만5000대 200만달러 규모의 AV리시버(모델명 AVR-1350)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AVR 시리즈는 지난해 하만사의 창립 50주년 기념모델로 발표될 만큼 디지털 음향 재생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제품으로 내년도에 AVR 리시버 모델에서만 3000만달러 규모의 수출실적을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회사측은 “내년 1·4분기까지 하만카든사에 700만달러 규모의 리시버를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라며 “내년에도 내수시장 침체가 예상됨에 따라 듀얼 DVD 리코더, 유니버셜 DVDP, DAB 튜너내장 CD 리시버와 같은 컨버전스형 멀티미디어 제품의 수출에 중점을 둘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순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