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재계 세밑 나눔경영 훈훈]현대모비스,교통사고 유자녀에 장학금


현대모비스는 전 임직원이 동참하는 전사적 차원의 기부·봉사활동·캠페인 등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는 기업가치의 사회환원, 사회봉사 활동 등 미래지향적인 기업이념을 설정하고 ‘굿 컴퍼니’가 되기 위한 현대모비스의 노력이기도 하다.

현대모비스는 이달들어 1년간의 봉사 활동을 총정리하는 의미에서 결연 시설을 방문하는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본사를 비롯, 전국에 산재한 부품사업소 및 부품센터의 직원들이 11일부터 25일까지 총 26개의 사회복지 시설을 방문해 선물전달·레크리에이션·주변 환경미화 등의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에 앞서 현대모비스는 ‘아름다운 가게’(공동대표 박성준·손숙·윤팔병)와 공동으로 불우이웃 돕기 운동을 전개, 올 상·하반기 두 번에 걸쳐 임직원들이 수집한 재활용품을 ‘아름다운 가게’에 전달했다. 또한 지난해부터 임직원 급여의 우수리와 회사 지원금으로 조성된 1억원(연간)정도를 교통사고를 당한 가정의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전사업장에서는 ‘1본부 1가구 돕기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각 사업본부별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금을 모아 교통사고 유자녀 1가구 돕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은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 까지 이어지고 있다.
중국 현지 모듈공장인 강소모비스직원들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염성시 정부에서 운영하는 아동복리원을 방문해 봉사활동을 펼쳐 현지 언론의 극찬을 받기도 했다.

/ hwani9@fnnews.com 서정환기자

■사진설명

현대모비스는 전사업장 ‘1본부1가구 돕기 운동’을 비롯해 전국 부품사업소 및 부품센터 직원들이 동참하는 시회복지시설 지원 프로그램 등을 통해 기업가치의 사회환원활동에 주력하고 있다.현대모비스 임직원이 아름다운가게에 물품을 기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