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진]분주한 설 택배 분리



설 연휴를 불과 엿새 앞둔 2일 새벽 서울 용산 우편집중국 소포과에서 직원들이 지방 특산물 택배물과 소포 등을 분류하고 있다.

/사진=최종학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