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盧대통령 취임2주년 26일 대국민 메시지



노무현 대통령은 취임 2주년을 맞는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을 방문,‘취임2주년 대통령 국정연설’을 한다.

노대통령은 이날 집권 2년간의 국정운영 경과를 보고하고 향후 3년간의 향후 국정과제와 국정운영의 기조를 각 분야별로 설명할 예정이다.


약 50분간 TV를 통해 전국에 생중계되는 이날 연설은 특히 집권 3년차를 맞아 선진한국 건설과 동반성장 구축에 관한 청사진과 비전을 제시하고 경제활력 회복을 통한 대국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북한의 핵보유 및 6자회담 무기한 불참 선언으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북한 핵문제에 대해 북핵 불용, 북핵문제의 평화적 해결, 우리 정부의 적극적인 역할 등 ‘북핵 3원칙’을 재확인하고 6자회담에 북한이 조속히 복귀할 것을 거듭 촉구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종민 청와대 대변인은 “대한민국의 발전 비전과 선진한국으로 가는 전략지도를 구체적으로 제시하게 될 것”이라면서 “국민이 희망을 가질 수 있는 비전을 제시하는데 역점을 두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 csky@fnnews.com 차상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