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중소기업

[산업 다이제스트]새한 ‘불에 안타는 섬유’ 올해 120억 수출

서정환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5.04.19 13:01

수정 2014.11.07 19:08



새한은 불에 잘 타지 않는 섬유인 난연사 ‘에스프론’(ESFRON) 수출이 올해 12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19일 밝혔다.

새한은 또 2007년에는 수출 실적이 200억원으로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새한은 수출확대를 위해 유럽, 미주, 일본 등 소방 규제가 강한 국가들을 중심으로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에스프론은 미국, 일본, 프랑스, 독일, 영국 등 세계 각국에서 난연 인증을 획득해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에스프론은 이날 서울 섬유센터에서 열린 ‘2005 대한민국 섬유소재품질 대상’에서 난연사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윤정남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