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행복한 경영이야기]버릴줄 알아야 리더

이은우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5.04.24 13:02

수정 2014.11.07 18:59



리더는 버릴 줄 알아야 한다. 리더는 자신에게 “가망 없는 일을 언제 그만둘까”라고 질문해야 한다. 리더에게 가장 위험한 덫은 손에 잡힐 듯 말 듯한 성공이다. 주변에선 입을 모아 조금만 더 밀어붙이면 된다고 부추긴다. 그래서 한번 시도하고 또 시도하고 다시 시도한다. 그러나 그때쯤 성취하기가 매우 어렵다는 것이 분명해진다.


― 피터 드러커

■미래에 대한 의사결정을 할 때는 과거에 발생한 원가는 고려해서는 안된다는 것이 경영학에서 흔히 얘기하는 매몰원가(Sunk Cost)의 개념입니다. 개념은 쉽지만 실제 현장에서 경영자들을 가장 많이 괴롭히는 문제이기도 합니다.
그동안 투자한 것이 아까워서, 혹은 실패를 인정하기 싫어하는 정서 때문에 과거와의 단절을 해내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www.hunet.co.kr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