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현충일 연휴 임시열차 증편



한국철도공사는 4일부터 시작되는 현충일 연휴기간(4∼7일)동안 철도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임시열차 운행 및 객차증결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철도공사는 이 기간 동안 경부선에 KTX 6회, 새마을호 4회를 증편 운행하고, 전라선(용산∼순천)구간에는 새마을호를 4회 증편한다.
또 기존 전라·장항·중앙선의 무궁화호에도 매일 88량의 객차를 증결해 운행한다.

철도공사는 연휴 3일간 ‘여수세계박람회열차’ 등 총 27회의 관광열차도 운행한다.

철도공사 관계자는 “공휴일 등 연휴기간 동안에는 열차를 탄력적으로 증편 운행하고 다양한 열차관광상품을 선보여 보다 많은 고객이 열차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jsham@fnnews.com 함종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