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굿모닝신한證 사장 이우근씨



굿모닝신한증권은 21일 이사회를 개최해 이강원 사장 후임으로 이우근 굿모닝신한증권 대표이사 부회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이강원 사장이 KIC(한국투자공사) 사장으로 내정돼 사임함에 따라 그 동안 대표이사 부회장직을 수행하고 있던 이우근 부회장을 21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부회장직을 겸직한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이번에 선임되는 이우근 대표이사 사장은 신한은행의 창립멤버로서 신한은행의 주요요직을 두루 거친바 있다. 3년전 굿모닝증권과 신한증권 합병시 신한증권의 대표이사로서 합병후 이사회 의장인 대표이사 부회장직을 수행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