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위법중개업소 1323곳 적발…서울시,업무정지등 조치



서울시는 지난해 위법행위를 한 부동산중개업소 1323곳을 적발해 업무정지, 등록취소, 고발, 과태료 부과 등의 조치를 내렸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시내 부동산중개업소 2만2217곳 중 1만2438곳에 대해 중개수수료 과다징수, 무등록 중개행위, 중개대상물 확인.설명의무 불이행 등을 단속했다. 시는 홈페이지(www.seoul.go.kr)나 시청 토지관리과 등을 통해 부동산중개업소의 위법행위에 대한 신고를 받는다. (02)3707-8053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