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박성민씨,이네트 대표이사로…전자상거래 사업 확장 모색



이네트는 30일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박성민 필봉프라임엔터테인먼트 회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필봉은 전자상거래 및 게임업체인 이네트의 경영권을 행사하게 됐다.

필봉은 박성민 대표이사와 공동으로 이네트의 황우빈 전 대표 등으로부터 492만주(지분율 15%)를 약 100억원에 매입한 바 있다.

박성민 대표는 이번 이네트 인수를 계기로 그 동안 수익을 내지 못한 사업에 대한 과감한 구조조정을 단행해 이네트의 수익성을 획기적으로 개선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이네트의 기술력을 기반으로한 B2B, B2C, e마켓플레이스 등 전자상거래와 온라인 쇼핑몰 사업을 활성화시키고 3D·4D입체영상,VR특수영상 등 국내 최고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회사의 인수를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미국의 유수업체와 함께 한국에 온라인 쇼핑몰을 위한 물류단지 조성을 목표로 외자유치를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네트는 이날 14.57% 오른 1140원으로 마감했다.

cha1046@fnnews.com 차석록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