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대신證 “고객중심 마인드 가져라”



증권시장 호황을 맞아 대신증권이 고객서비스 혁신에 나선다.

대신증권은 3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이어룡 회장을 비롯한 대신증권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고객서비스 헌장’을 선포하고 이를 이행하기 위한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회장은 이날 선포식에서 “대신증권의 모든 제도와 임직원의 마인드를 고객 중심으로 획기적으로 개편하고 고객서비스 혁신정책을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대신증권은 ▲최고로 인정받는 대신 ▲고객을 섬기는 대신 ▲알차고 강한 대신 등 세 가지 고객서비스 혁신 실천전략을 1년 동안 지속적으로 전개한다.


또 대신증권은 고객 서비스 헌장을 바탕으로 단계적으로 ‘고객 평가단 제도’, ‘다양한 모니터링 제도 도입’, ‘전사적 고객만족(CS)친절교육’ 등 지속적인 친절운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홍대한 리테일지원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대신증권은 고객서비스를 한층 더 강화하고 고객만족도를 최대한 높여나갈 것”이라며 “고객서비스와 관련된 모든 제도를 정비하여 실질적인 고객만족운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u@fnnews.com 김재후기자

■사진설명=대신증권은 3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이어룡 회장(앞줄 가운데)을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고객서비스 헌장'을 선포하고 결의를 다졌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