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전자 브랜드 세계 43위



삼성전자가 세계에서 43번째로 브랜드 가치가 높은 기업으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조사기관 밀워드 브라운 옵티머의 ‘100대 최고 가치 브랜드’에서 브랜드 가치 120억2800만달러(약 11조6805억원)로 43위를 차지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휴대폰 분야 경쟁사인 모토로라보다 무려 22 단계나 앞서는 성적이다.


1위는 마이크로소프트로 브랜드 가치가 620억3900만달러로 평가됐다.

이어 2위와 3위는 각각 제너럴일렉트릭(558억3400만달러)과 코카콜라(414억600만달러)가 차지했다.

삼성전자의 휴대폰 부문 주요 경쟁사인 노키아는 265억3800만달러로 14위, 모토로라는 90억7200만달러로 64위를 각각 기록했다.

양형욱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