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 인프라 넘어 서비스로-POSDATA]와이브로등 차세대통신사업 공략



포스데이타는 시스템통합(SI)과 아웃소싱으로 대표되는 IT 서비스는 물론 와이브로와 같은 차세대 통신사업을 적극 공략, 복합 IT서비스로 고부가가치를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포스데이타는 철강, 국방, 교통 분야 정보화 사업 등의 SI 사업에 와이브로와 통행료자동징수시스템(ETCS), RFID 등의 사업을 통해 비즈니스 포트폴리오 재편을 추진중이다.

포스데이타가 와이브로 사업에 뛰어던 것은 국내 최고가 세계에서도 최고가 될 수 있는 ‘블루오션’을 찾기 위해서다.

와이브로 서비스를 위한 기지국, 제어국, 칩셋, 단말 등을 개발하고 있는 포스데이타는 연구개발 일정이 지난해를 기점으로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자 올해부터는 본격적으로 국내외 마케팅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지난달에는‘아이리버’ 브랜드의 레인콤과 와이브로 단말 사업 협력을 위한 체결하고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최근에는 인텔과 제휴를 통해 IEEE802.16e 표준 기반 와이브로 및 모바일 와이맥스 기지국, 제어국 등을 비롯한 시스템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국내는 물론 글로벌시장에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모바일 와이맥스 인증 제품 및 서비스의 상용화를 가속화하기 위해 솔루션간 상호 호환성 테스트(IOT)와 서비스 사업자들의 현장테스트(Field Trial)를 위해 상호 기술지원을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포스데이타는 글로벌 와이맥스 기술 표준을 주도하고 있는 인텔과의 협력관계를 통해 인텔의 글로벌 마케팅 역량을 활용, 해외 시장 진출을 더욱 가속화함과 동시에 모바일 와이맥스 상용 시스템간의 상호 운용(호환)성과 안정성을 조기에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같은 포스데이타에 대한 해외 업체들의 관심도 증가하고 있다. 현재 일본, 미국, 싱가포르, 대만 등 세계 여러 나라의 통신 사업자들이 포스데이타의 제품개발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있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