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김포∼하네다 노선 이용객 200만 돌파



한국공항공사는 24일 김포∼하네다 노선 이용여객이 200만명(23일 현재)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공사측은 지난해 7월 100만명을 돌파한 이후 9개월여 만에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03년 11월 첫 개설된 김포∼하네다 노선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일본항공, 전일본공사 등 모두 4개 항공사가 매일 16편의 항공편을 운항하고 있다.

지난해 김포∼하네다 노선은 우리나라 전체 국제 노선중 여객수송 순위 7위였으며 올해는 130만명을 넘어서 5위내로 진입할 것으로 공사측은 전망했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