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SKC 흑자전환에 신고가 행진



‘SKC 신고가 경신, 이유 있었네.’

27일 SKC가 1·4분기 260억원의 순이익을 올려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SKC는 이날 1·4분기 매출액 3558억원, 영업이익 373억원을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8%, 47.4% 각각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39.0% 늘었다.

이번 실적호전은 그동안 불확실한 사업부를 강도높게 구조조정한 덕분인 것으로 분석된다.

SKC 관계자는 “지난해 2차전지, 미디어 등 적자 사업부를 분리, 구조조정한 후 화학, 필름, 디스플레이 등 그동안 실적이 좋았던 사업부문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주가도 연일 신고가를 경신하고 있다. 연초 1만2000원이던 주가는 이날 2만2900원에 마감, 100% 가까이 상승했다.

굿모닝신한증권 차홍선 애널리스트는 “2006년과 2007년 구조조정 효과가 나타나면서 주가가 점진적인 상승탄력이 기대된다”며 “특히 오는 2008년에는 확실한 성장을 보장하는 프로필렌 옥사이드(PO)의 증설물량이 가동되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courage@fnnews.com 전용기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