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증권일반

남양유업, 영업익 446억원 23.38% 감소

안만호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7.02.15 15:09

수정 2014.11.13 16:28

남양유업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446억원으로 전년대비 23.38% 줄었다고 밝혔다. 또 당기순이익도 489억원으로 전년에 비해 10.47 감소했다.
반면 지난해 매출은 8190억원으로 전년대비 3.09% 늘었다.

남양유업은 “음료매출 증가로 전체 매출액은 증가하고 있으나 출산율 감소 및 모유 수유 장려 등으로 조제분유와 이유식 매출 비중이 감소하고 있다”며 “특히 유가공업체간 할인행사 등 과당경쟁과 광고비 증가 등으로 영업이익 감소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남양유업 주가는 전일에 비해 0.59%(5000원) 오른 85만5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grammi@fnnews.com 안만호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