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중소기업

‘목욕물 온도’ 수시점검 한국치코 아기용 탕온계

이진우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7.02.19 16:57

수정 2014.11.13 16:21


한국치코(대표 이봉수)는 아기를 목욕시킬 때 적합한 물 온도인 38도 상태를 편리하게 살펴볼 수 있는 탕온계를 출시했다.

하마 모양의 탕온계(사진)는 아기를 씻기는 욕조 물에 온도 38도 구간에 OK 표시를 해 두고 띄워두고 물의 온도 변화를 수시로 점검하면 된다.
온도 측정 기능뿐 아니라 아기가 목욕하는 동안 재미있게 갖고 놀 수 있는 장난감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컬러는 핑크, 블루 2종류. 가격 8000원. (02)568-0470

/jinulee@fnnews.com 이진우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