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은행

기업銀 양산시와 맞춤형 공업단지 조성

파이낸셜뉴스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7.02.23 16:44

수정 2014.11.13 16:01

IBK 기업은행은 23일 경상남도 양산시와 함께 6만8000평 규모의 ‘양산어곡 기은(企銀) 맞춤형 공업단지’를 조성하기로 하고 양산시 어곡동 현장에서 기념식을 가졌다.
‘맞춤형 공업단지’는 기업은행이 공단조성에 필요한 자금과 입주예정기업에 대한 시설자금과 운전자금을 지원하고 지자체는 행정적 업무를 지원함으로서 지방 중소기업을 육성하는 비즈니스 모델이다.

왼쪽부터 이경호 인제대학교 총장, 지상명 동산건설 대표, 강권석 기업은행장, 오근섭 양산시장, 김일권 양산시의회 의장.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