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정보통신

정보문화진흥원 월급모아 사랑의장학금 전달

정상균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8.03.13 16:54

수정 2014.11.07 10:53

한국정보문화진흥원(원장 손연기)은 13일 서울 등촌동 본사에서 강서구 소재 소년소녀가장 에게 ‘사랑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4년째를 맞은 ‘장학금 전달식’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매월 급여에서 0.3%를 공제해 모은 기금을 불우한 청소년들에게 지원하는 행사다.
올해는 5명의 학생들에게 매월 15만원씩 1년간 180만원을 후원한다.

이 ‘사랑의 장학금’은 진흥원이 추진하고 있는 3대 사회공헌 캠페인 중 하나로 진행되고 있다.
진흥원은 앞으로 다양한 지역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skjung@fnnews.com정상균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