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아름다운 경영진 교체 오늘은 기쁜날” 이영탁 前 이사장

“오늘은 정말 좋은 날입니다.”

증권선물거래소(KRX) 이사장직에서 퇴임한 이영탁 이사장은 20일 서울 여의도 거래소에서 열린 이임식에서 “이렇듯 자연스럽고 아름답게 경영진이 교체된 것이 전에는 상상이나 했겠느냐”며 이같이 밝혔다.

경영진이 아무 사고 없이 정상적으로 교체된 데 대한 자신의 생각을 나타낸 것. 특히 이 전 이사장은 이정환 본부장을 중심으로 경영진이 구성된 데 대해 “좋은 인물들을 맞이해 거래소가 한 단계 발전할 수 있겠다”고 전했다.


이 전 이사장은 “지난 3년이 방향을 잡고 기초를 다졌던 시기였다면 앞으로는 수많은 도전과 시련을 헤쳐 나가야 하는 시기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보다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사고를 해야 한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그는 또 “거래소의 기업공개(IPO)를 마무리하지 못한 게 가장 아쉽다”면서 “거래소 임직원은 자본시장의 핵심이자 금융의 주역으로 자본시장을 잘 가꾸어 가야 할 과제를 숙명적으로 짊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개인의 이익보다 조직의 이익을 우선하는 자세를 항상 가지고 업무에 임하라는 뜻이다.

/always@fnnews.com안현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