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금융일반

신한금융 사회복지모금회에 50억 전달

안대규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9.12.14 17:10

수정 2009.12.14 17:10



신한금융지주 신상훈 사장(오른쪽)은 14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신한금융그룹의 각 자회사들이 모은 성금 50억원을 전달했다. 신한금융지주는 사회복지 성금을 비롯해 향후 금융소외계층의 자활과 생활안정을 돕고자 500억원 규모의 신한미소금융재단 출범을 앞두고 있다.
신 사장이 이날 오전 서울 정동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윤병철 회장에게 성금 50억원을 전달한 후 사랑의 온도계를 올리고 있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