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대기업

[프로필] 김상항 삼성생명 자산운용부문장

김한준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9.12.15 18:39

수정 2009.12.15 18:39



그룹 내 최고의 금융통으로 불린다. 2002년 삼성전자 재무팀 상무, 2005년 구조조정본부 재무팀 전무 등을 역임했다.
지난해 말 그룹 전략기획실이 해체되면서 삼성생명 소속이면서도 보직을 얻지 못하다가 1년 만에 사장으로 화려하게 복귀했다.

△54세 △경남 창원 △마산상고 △한양대 경영학 학사 △삼성비서실 재무팀 △삼성기업구조조정본부 재무팀 담당임원 △삼성생명 금융일류화 추진팀장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