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두산중공업, 사우디서 4조원대 수주 가능성 높아

조은효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9.12.16 21:29

수정 2009.12.16 21:29

두산중공업은 16일 사우디아라비아 라빅 6단계 화력발전소 건설 입찰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총 4조 3000억원(35억달러)규모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두산 중공업 관계자는 “현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는 통지는 받지 않았으나 수주 가능성은 높은 분위기”라고 말했다.

/rainman@fnnews.com 김경수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