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삼성전자―서울YMCA,중국서 동요대회 열어

삼성전자와 서울YMCA는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1일까지 중국 옌지에서 옌볜지역 80여명의 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5회 서울YMCA·삼성전자컵 중국어린이 동요콩쿠르’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콩쿠르는 옌볜지역의 각 학교에서 1차 심사를 통과한 80여명의 어린이들이 이틀간 예선·본선에서 경합을 벌였다. 영예의 대상은 옌지 연신초등학교의 최경주 학생이 차지했다. 특히 본선 대회는 옌지TV와 라디오 방송으로 옌지 전지역에 방송돼 대회에 참가하지 못한 아이들도 대회를 즐길 수 있었다.

또한 대회의 수상작들은 조선족 교과서에도 실려 어린이들이 한국의 문화와 언어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학교에서 가지게 된다.
한편, 삼성전자와 서울YMCA는 ‘초록동요제’등 대한민국 동요대상과 동요 심포지엄을 통해 우리나라 동요 발전을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미국·일본·중국 등 해외 동포들을 대상으로 한 동요 보급 활동으로 동요를 통한 국어 알리기에도 노력하고 있다.

/hwyang@fnnews.com양형욱기자

■사진설명=지난 1일 중국 옌지에서 삼성전자와 서울YMCA 공동주최로 열린 '제15회 서울YMCA·삼성전자컵 중국어린이 동요콩쿠르'에서 참가팀(자)이 열창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