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국립국악원 정악단-민속악단 신임 예술감독 임명

국립국악원 정악단과 민속악단 신임 예술감독에 곽태헌씨(중요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 이수자)와 이춘희씨(중요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보유자)가 각각 임명됐다.


국립국악원 부설 국악사 양성소를 졸업한 곽태헌 신임감독은 중요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 이수자로 국립국악원 정악단 가야금 수석, 경기도 국악당 운영본부장 등을 거쳐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예술감독으로 재직했다. 이춘희 신임 감독은 중요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보유자로 한국전통민요협회 이사장으로 활동하면서 경기소리극 ‘眞嗔랑’ 이별굿 ‘나비야 청산가자’ 등 왕성한 작품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들의 재임기간은 2년으로, 오는 2012년 12월 31일까지 활동하게 된다./jins@fnnews.com최진숙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