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에 박한철 前 서울동부지검장

이명박 대통령은 5일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에 박한철 전 서울동부지검장(58)을 내정했다.

박 후보자는 인천 출생으로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사법시험 23회로 법조계에 입문, 서울중앙지검 3차장검사, 대검찰청 공안부장, 대구지검장 등을 거친 정통 법조인이다.

청와대는 “박 후보자는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특수, 형사, 공안, 기획 분야를 두루 거쳤고 1996년 헌법재판소 헌법연구관으로 근무해 헌법 이론 등 법률지식이 해박하다”면서 “평소 철저한 자기관리로 2007년 삼성비자금 사건 특별수사 감찰본부장으로 임명되는 등 도덕성과 청렴성을 갖췄다”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courage@fnnews.com전용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