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서갑원, 동천하도준설 15억 교부금 확보

민주당 서갑원 의원(전남 순천)은 서면 선평리에서 판교리에 이르는 구간의 재해예방을 위한 하도준설사업에 행안부 특별교부금 15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총 1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동천하도준설사업’은 서면 선평리에서 부터 지본리, 판교리 일원에 이르는 5km 구간에 대해 준설이 이루어질 예정으로 순천시내 중심부를 흐르는 동천에 장기간 퇴적된 퇴적물을 제거해 수질개선과 수생태계 보존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하도준설사업에 포함된 구간의 경우, 그동안 우기철 태풍 및 집중 호우시 하천홍수단면 부족으로 잦은 월류와 붕괴 등이 잇달아 지역 주민들로부터 지속적인 민원이 제기되어왔던 숙원사업이라고 할 수 있어 그 체감 효과가 더 클 것으로 예측된다.

서갑원 의원은 “순천시와 지역민들로부터 상습수해지역에 대한 민원을 듣고 국회 예결위를 통해 문제를 제기하고 사업비를 확보하기 위해 담당과장부터 장관까지 직접 만나 예산확보의 필요성을 설명했다”고 밝혔다.

또 “작은 비에도 물난리가 나는 하천을 이번 기회에 정비할 수 있게 됐다”며 “해당 지역의 숙원사업이었으니만큼 지역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khchoi@fnnews.com최경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