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고려아연, 증설효과 기대

한화증권은 7일 고려아연에 대해 "4분기 영업이익이 1214억원으로 직전보고서에 추정한 1442억원을 하회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미 주가에 반영돼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며 투자 의견 매수를 제시했다.
한화증권은 국내외 광산투자를 확대해 원료자급률이 상승하고 있어 장기적으로 이익의 안정성이 커질 것으로 내다봤다. 아울러 올해 영업이익이 6969억원으로 전년대비 37.8%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강오 애널리스트는 "고려아연의 올해 기준 제품 생산능력은 아연 50만톤, 연 30만톤, 은 2000톤으로 2010년 대비 각각 5만톤, 7만톤, 800톤 증가할 것"이라며 "지난해 4분기를 저점으로 증설효과가 본격적으로 반영되는 올해 2분기 이후 이익증가폭이 확대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kmh@fnnews.com 김문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