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이건희 회장, 가족·사장단과 칠순 만찬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9일 칠순(七旬) 생일을 맞아 삼성그룹 사장단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기념 만찬을 가졌다.


이 회장의 칠순 만찬에는 이수빈 삼성생명 회장, 김순택 삼성 미래전략실장(부사장), 최지성 삼성전자 부회장 등 삼성 사장단과 부인 홍라희 전 리움 삼성미술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사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제일모직 부사장 등 자녀들이 모두 참석했다.

이 회장이 신라호텔에서 삼성 사장단과 생일 기념 만찬을 갖는 것은 삼성특검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경영일선에서 퇴진하기 전인 지난 2007년 1월 이후 4년만이다.

삼성 관계자는 "사적인 행사인만큼 내부 인사들만 초청해 조용하게 치뤘다"고 설명했다.

/coddy@fnnews.com 예병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