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솔브 새 전속모델 배우 박민영 낙점





란제리 브랜드 솔브는 올해 새 전속모델로 배우 박민영을 낙점했다고 10일 밝혔다.

박민영은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로 연기대상 우수 연기상등을 수상한 주목받는 신예다. 광고는 이번 달 말 전격 공개되며 4계절의 감성에 맞춰 각각 다른 스토리를 담아 제작된다.

솔브 관계자는 “박씨는 드라마 속 남장을 위해 촬영 내내 압박 붕대로 가슴을 동여매 여성미를 최소화해야했다”면서 “나이에 비해 성숙한 바디라인을 솔브의 전속모델로서 마음껏 공개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wild@fnnews.com 박하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