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삼성전자, 고기능 노트북 신제품 6종 출시

삼성전자가 신학기 시즌을 겨냥해 다양한 디자인과 강화된 기능의 노트북 신제품 6종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 초 출시해 소비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 온 R(R540/R530)시리즈의 후속 모델 RC시리즈(RC510/RC410)와 RV시리즈(RV511/RV411), 멀티미디어와 게임 특화 모델인 RF 리프레시(RF711/RF511)모델 등 총 6종이다.


블랙 컬러와 고급스런 패턴이 어우러져 더욱 견고하고 세련된 디자인의 RC시리즈(RC510/RC410)는 키보드의 간격이 넓어 타이핑의 편안함을 극대화한 페블 키보드를 장착했으며, 인텔의 1세대 코어 i5/i3 프로세서와 엔비디아의 그래픽 카드가 내장됐다.

특히 RC시리즈에 탑재된 하이브리드 그래픽 카드는 문서작업, 웹서핑 등 간단한 작업시 자동으로 내장그래픽 모드로 전환하고 높은 그래픽 성능이 필요할 경우 외장 그래픽 모드로 자동 전환돼 배터리 수명을 연장시킨다.

또 ‘빠른 시작’(Fast Start) 기능으로 제품을 덮는 순간 슬립모드로 전환하며 자동으로 현재 상태를 저장하고, 재시작 시간도 3초로 단축됐다. 삼성 모바일 PC의 독자적 배터리 기술인 ‘파워 플러스’(Power Plus)가 적용해 기존 대비 3배 이상 배터리 수명도 길어졌다.

RC시리즈와 함께 출시된 RV시리즈(RV511/RV411)는 실버와 블랙의 투톤 컬러의 견고한 느낌의 미니멀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심미성과 사용성을 고려한 페블 키보드와 인텔 펜티엄 프로세서(P6100)가 장착됐다.



한편 지난해 멀티미디어 감상과 게임에 특화된 노트PC로 출시해 PC매니아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RF 리프레시(RF711/RF511)는 더욱 빠르고 강력한 성능을 구현할 수 있는 최신 인텔 2세대 i7 쿼드코어 프로세서(샌디브릿지)를 장착한 모델을 새로 선보였다.

‘슈퍼 브라이트’ 기능이 적용돼 기존 대비 더 밝고 선명한 발광다이오드(LED) 화질을 구현하고, RF711은 고해상 고화질(HD) LED 디스플레이가 장착돼 최신 게임이나 HD급 영화를 만끽할 수 있다.

삼성전자 IT솔루션사업부 마케팅팀장 엄규호 전무는 “차원 높은 디자인과 화질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라인업 확충은 물론 차별화된 디자인과 업그레이드된 사양으로 메인스트림 제품의 품격을 높임으로써 고객들에게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