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경제단체

미취업 청년·중장년층에 7개월간 월 32만원 지급

이승환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2.03.01 13:20

수정 2012.03.01 13:20

 미취업 청년과 중장년층의 취업을 돕기 위해 7개월간 월 최대 32만원의 취업활동수당이 지급된다.

 고용노동부는 이러한 내용의 '청·장년층 내일 희망찾기 사업'을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내일 희망찾기 사업'은 '취업상담→직업훈련→취업알선'에 이르는 단계적·통합적 취업지원서비스 제공이 목적이다.
만 15∼29세(군필자 32세) 중 미취업자는 '청년층 YES(The Youth Employment Success) 프로그램'에, 만 40∼64세 중 최저생계비 200% 이하의 가구원은 '중장년층 새일찾기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다. 참여자는 상담·의욕제고·경로설정(1단계)→직업능력 향상(2단계)→집중 취업알선(3단계) 등 최장 9개월간 단계별 통합서비스를 받는다.
특히 1∼2단계인 7개월 동안 참여자별로 월 최대 31만6000원의 취업활동수당 및 훈련장려금이 지급된다.


  relee@fnnews.com 이승환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