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태 딸 공개, “정우-채우 모두 소중.. 어깨가 무거워”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2.03.07 15:00

수정 2012.03.07 15:00

오정태 딸 공개 (사진=해당 방송캡처)

오정태가 귀여운 두 딸을 공개해 화제다.

7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좋은 날’에서는 두 딸을 슬하에 둔 오정태의 화목한 가족이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오정태는 큰 딸 정우와 생후 40일 된 둘째 딸 채우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둘째 딸 채우에 대해 “캘 채에 행복 우로 ‘행복을 캔다’는 뜻”이라며 “딸 채우가 안타깝게 저를 좀 닮았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흑룡의 해에 태어난 채우는 높이 하늘을 나는 것을 좋아한다며 딸을 안아들고 행복한 미소를 지었으며 “첫째도 소중하고 둘째도 소중하다”고 말하고는 “어깨가 아주 무겁다”며 딸바보의 면모를 보였다.


이에 오정태 딸 공개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아빠는 닮지 말길”, “첫째 딸 정우는 벌써 많이 자랐네”, “이제 딸딸이 아빠네”, “딸바보 오정태씨! 행복해보이시네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soarhi@starnnews.com강혜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관련기사
써니 청춘불패2 베이글 몸매 공개예고, 의외의 볼륨감에 “화들짝”
윤용현 딸공개, 깜찍 발랄 애교쟁이 윤다임에 ‘딸바보 포스!’
'빛과 그림자' 손담비, 안재욱을 향한 '해바라기 사랑'
김범 ‘하이킥3’ 카메오 출연, 꽃미남 재벌가로 변신 기대↑
탑기코 헬기 추락, 美 촬영중 불상사...'인명피해 없어'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