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건설

국토부, "야마하 오토바이 리콜"

홍창기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2.03.11 13:17

수정 2012.03.11 13:17

국토해양부는 일본 야마하에서 제작해 국내에서 팔린 이륜차 2차종을 제작 결함으로 리콜한다고 11일 밝혔다.


리콜 대상은 지난 2009년 3월2일부터 2010년 6월4일 사이에 수입돼 ㈜한국모터트레이딩을 통해 판매된 V-MAX 7대, 지난 2010년 4월16일부터 같은 해 9월13일 사이에 수입된 YZF-R125 26대다.

V-MAX에서는 엔진에 윤활유를 공급하는 펌프 불량으로 주행 중 시동이 꺼질 수 있는 가능성이, YZF-R125에서는 사이드 스탠드 스위치 고정볼트 불량이 각각 발견됐다.


해당 차량 소유자는 ㈜한국모터트레이딩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고, 리콜 전 자비로 수리한 사람은 보상을 신청하면 된다. (02)878-7100.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