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가의 서’ 시청률 상승과 더불어 OST‘사랑이 아프다’도 인기



‘구가의 서’의 인기와 더불어 이상곤의 ‘사랑이 아프다’ OST도 인기가 상승하고 있다.

지난 4월3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 8회에서 박청조(이유비 분)는 최강치(이승기 분)를 위해 잡은 손을 뿌리치며 춘화관 탈출을 포기했다.

특히 박청조는 “날 데려가기 전에 먼저 아버님의 누명부터 벗겨라. 그러기 전에 나는 한 발자국도 움직이지 않겠다. 제발 가라”며 강치를 떠나 보냈고, 그 순간 ‘사랑이 아프다’가 흘러나와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매료 시켰다.


또한 춘화관 문 앞에서 청조를 생각하며 눈물을 흘린 최강치와 이를 뒤에서 바라보는 여울(수지 분)의 모습에서 슬픈 운명을 예감하게 만들었다.

구가의 서 OST ‘사랑이 아프다’는 이상곤 특유의 매력적인 보컬과 감성으로, 음원 발매와 동시에 음원 순위 차트에 진입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구가의 서’는 16.4%(AGB닐슨미디어,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victory@starnnews.com김지이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