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마구마구’ 구글 게임 매출 1위

CJ E&M 넷마블은 스마트폰 야구게임 '마구마구 2013'이 스포츠 모바일 게임 첫 구글플레이 최고매출 1위에 올랐다고 3일 밝혔다. 마구마구 2013은 출시하자마자 '카카오 게임하기' 인기순위 1위에 올랐고 23일 만인 지난 2일 최고매출 1위로 올라서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다운로드 수는 400만건에 육박한다.

넷마블은 마구마구 2013에 신규팀 추가 및 배틀모드 보상 확대 이벤트 등 특유의 운영 서비스 역량으로 게임의 인기를 지속적으로 견인할 예정이다.
넷마블 백영훈 본부장은 "마구마구 2013은 모바일 스포츠 게임 중 가장 빠른 속도로 흥행기록을 경신하고 있다"며 "마구마구가 온라인 야구게임 시장을 평정했듯이 마구마구 2013도 모바일 야구시장에서 최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넷마블은 올해 '다함께 차차차'와 '마구마구 2013' 등 2개의 게임을 구글플레이 최고매출 1위에 올려놓는 등 질주하고 있다.

넷마블은 구글플레이 최고매출 30위권 내에 '마구마구 2013(1위)'을 비롯해 레이싱 액션게임 '다함께 차차차(8위)', 미니게임 '다함께 퐁퐁퐁(12위)', 전략 디펜스 게임 '지켜줘! 동물특공대(17위)', 판타지 역할수행게임(RPG) '카오스베인(25위)', 항구교역 소셜네트워크게임(SNG) '베네치아스토리(26위)' 등 6개를 올려놨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