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안랩 김홍선 대표, 경영자독서모임 특강 나서

안랩 김홍선 대표, 경영자독서모임 특강 나서

안랩 김홍선 대표가 2일 기업 최고경영자(CEO)와 경영진, 전문직 종사자 등으로 구성된 경영자독서모임(MBS)에서 저자 특강에 나선다. 이번 강의는 김 대표의 저서 '누가 미래를 가질 것인가?'가 경영자독서모임에서 최우수 도서로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누가 미래를 가질 것인가?'는 김 대표가 지난 9월 IT및 보안 분야에서 20여 년 간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쓴 책이다. 이른바 'IT 빅뱅'이 촉발한 시대의 변화를 어려운 IT 용어 대신 이해하기 쉬운 사례와 설명들로 엮어낸 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대표는 경영자독서모임 초청 강연에서 디지털 기술의 진보에 따라 기업 리더들이 갖춰야 할 IT 마인드, 디지털 시대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인의 삶과 기업의 비전 등 미래 사회의 화두와 방향성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경영자독서모임은 산업정책연구원과 서울과학종합대학원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기업 경영진의 경제·경영 분야를 비롯한 인문학 소양을 키우기 위해 시작됐다.
1995년에 결성돼 올해로 19년을 맞았으며 전문 도서선정단이 평가한 분야별 최우수 도서의 저자를 초청해 강연을 진행한다. 매 기수 약 200명의 회원이 참여해 현재 누적 회원 수가 2800여명, 초청 강사만 600여명에 달한다.

지난 10월부터 내년 4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경영자독서모임 37기에는 김 대표를 비롯 강창희 미래와금융연구포럼 대표, 이민화 카이스트 교수 등 20명의 각계 인사가 강연자로 나선다.

sane@fnnews.com 박세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