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밥상의 신 강민경, 홍어 생식기 시식 도전 “뼛속까지 전해진다”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4.02.01 09:08

수정 2014.10.30 01:04



밥상의 신에서 강민경이 홍어 생식기를 시식했다.

지난 1월31일 방송된 KBS2 ‘밥상의 신’에서 기미상궁으로 출연한 강민경은 홍어 생식기 시식에 도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은 홍어 생식기 시식에 당첨됐지만 특유의 냄새에 당혹스러워하며 '기미상궁' 찬스를 사용했다.


이에 기미상궁으로 출연한 강민경은 “원래 궁금한 건 못 참는 성격이다”라며 홍어 생식기의 시식에 나섰다.

처음 홍어 생식기를 먹은 강민경은 “초장 맛 밖에 안 난다”라고 별다른 맛을 느끼지 못하는 듯 했지만, 잠시 후 “특유의 냄새가 뼛속까지 전해지는 느낌이다”라며 특유의 향에 어쩔줄 몰라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밥상의 신’에는 태진아, 최양락, 홍진영, 김지선, 김종민, 민아 등이 출연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p656@starnnews.com정주리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