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신진 디자이너, 신세계백화점 시험 무대 본격 나선다.

진행중 오세훈표 '서울형 거리두기' 어떠신가요?

(~2021-04-19 23:59:00 종료)

fnSURVEY
신진 디자이너, 신세계백화점 시험 무대 본격 나선다.
지난해 신세계백화점이 진행한 '제 2회 S-파트너스'에서 선발된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인 슬로그(여성캐주얼) 매장에서 관계자들이 제품과 관련된 논의를 하고 있다.

국내외 패션 메카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우수 디자이너들의 봄 신상품이 신세계백화점에 전격 등장한다.

신세계백화점은 지난 해 협력회사 입점 공개모집 행사인 '제2회 S-파트너스'에서 선발된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들의 팝업스토어를 이달부터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이들은 올 상반기에 짧게는 열흘간, 길게는 3개월간 영업을 하고, 하반기에 한번 더 고객들에게 선보인 뒤 내년에 정식 입점 절차를 밟게 될 예정이다.

선발된 브랜드는 마스뮤즈(여성신발), 유니온오브제(가방), 세컨무브(남성), 크레스에딤, 슬로그(여성캐주얼)로 총 5개의 브랜드가 첫 백화점 영업을 펼친다.

먼저 이달부터 5월 말까지 강남점에서 선보이는 '마스뮤즈'는 신발 장식을 탈부착이 가능하도록 해 재미를 곁들인 독특한 숙녀화 브랜드다. 고객이 직접 신발 장식을 선택할 수 있는 차별화 상품들로 펌프스는 20만 9000원, 플랫 슈즈는 18만 9000원부터 판매한다.

장문석 신세계백화점 구두 바이어는 "기존 구두 시장에 없던 장식 탈착이 가능한 컨버터블 드레스 슈즈로 창의성이 돋보여 선발하게 되었다. 국내외의 다양한 특허도 소유한 실력파 디자이너의 상품"이라고 말했다.

가방 브랜드 '유니온오브제'는 인천점에서 3월 14일부터 선보인다. 지난 공개박람회에서 외부 심사위원들로부터 자체 개발한 방수캔버스 원단과 변신이 가능한 디자인 등 우수한 품질 완성도로 발탁됐다. 백팩, 토트백 등 10만원 후반대에서 20만원대에 선보일 예정이다.

남성복 브랜드 '세컨무브'는 경기점에서 오는 4월 30일까지 선보인다. 심플하고 모던한 비즈니스 캐주얼 브랜드로 편안한 착용감과 독특한 포인트 디자인이 특징이다.
셔츠와 팬츠는 6만원대에서 10만원 초반에 구매할 수 있으며, 아우터류는 30만원대에 판매한다. 여성캐주얼 브랜드 '크레스에딤'과 '슬로그'도 오는 5월말까지 강남점에서 팝업스토어를 진행한다.

지창옥 신세계백화점 패션연구소장은 "이들이 백화점 고객들에게 계속해서 선보여질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정식 입점에 이르기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courage@fnnews.com 전용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