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7월엔 삼각김밥이 300원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7월 11일을 행복충전데이로 정하고 한 달 동안 다양한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롯데카드와 세븐일레븐 전용카드인 캐시비카드로 구매하면 삼각김밥이 300원에 판매된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7월 11일을 '행복충전데이'로 정하고 삼각김밥을 300원에 판매하는 등 한 달동안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먼저 롯데카드나 세븐일레븐 전용 카드인 캐시비카드 사용고객은 7월 한달 동안 설레임, 월드콘, 십칠차 등 1500원 내외 상품 7종을 약 절반 가격인 7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또 롯데멤버스 포인트로 결제할 경우 핫식스250ml, 프렌치카페, 코카콜라250ml 등 5종을 500포인트로 살 수 있다. 7월 7일부터 11일까지는 삼각김밥을 절반 이하 가격인 300원에 판매하고 우유빙수설은 40% 할인해 판매한다.

더불어 7월 한 달간 우유빙수설 구입고객에게 총 711개의 쥬얼리 상품을 증정하는 '행운 충전'행사도 진행한다. 제품 포장 후 바로 당첨여부를 확인할 수 있으며 반지, 목걸이, 팔찌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구매 영수증 사진을 찍어 세븐일레븐 홈페이지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1등에게 구매금액의 1만배(1000만원 한도)를 여름휴가비로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2등(2명)과 3등(4명)에게도 구매금액의 100배, 10배의 휴가비를 각각 지급한다.


11일 당일에는 도시락, 샌드위치 등 식품 구입고객 15만여 명에게 500ml 생수를 증정하며 5000원 이상 구입고객 5만여 명에게는 부채를 나눠준다. 이날 캐시비 카드에 1만원 이상 충전한 모든 고객에게는 1000원 충전쿠폰을 지급한다.

이 밖에도 면도기, 생수, 햇반 등 1+1 행사와 250ml 가격에 500ml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음료 사이즈 업, 아침밥 세트 할인, 럭키세븐 보틀 할인 판매 등 다양한 마케팅을 전개한다.

hwlee@fnnews.com 이환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