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스포츠일반

펠레, 아르헨티나-스위스전 관중석 포착 ‘어느 팀 응원했나?’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4.07.02 09:30

수정 2014.07.02 09:30

펠레
펠레

'축구 황제' 펠레(74)가 아르헨티나와 스위스의 16강전을 관람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아르헨티나는 2일 오전 1시(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아레나 코린치안스에서 열린 스위스와 '2014 브라질 월드컵' 16강전에서 연장 후반 13분에 터진 디 마리아의 결승골을 앞세워 1-0으로 승리했다.

전반 14분쯤 펠레의 모습이 중계 카메라에 잡혔다. 펠레는 차분한 모습으로 지인들과 함께 경기를 지켜봤다.

월드컵 때마다 지목한 팀이 우승권에서 멀어진다는 '펠레의 저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펠레는 이번 월드컵 개막 전 스페인과 함께 브라질, 독일을 우승후보로 지목했고, 개막 후에는 네덜란드까지 거론했다.
펠레는 이날 경기를 치른 아르헨티나와 스위스는 우승 후보로 언급하지 않았다.


이날 16강전에서 아르헨티나는 연장전 접전 끝에 앙헬 디마리아가 골을 넣으며 스위스를 1-0으로 꺾고 8강에 진출했다.
아르헨티나는 힘겹게 미국을 꺾고 올라온 벨기에와 6일, 8강전을 치를 예정이다.

on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