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박해진, 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출연 검토 중


박해진(31)이 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고 있다.


3일 박해진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 관계자는 박해진이 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측으로부터 남자 주인공 역 출연을 제안 받았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어 “‘밤을 걷는 선비’ 출연을 두고 긍정 검토 중이다”라며 “내년 상반기 박해진의 일정에 따라 결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밤을 걷는 선비’가 내년 하반기 방송 예정이지만 아직 방송사 편성 전이다. KBS에서 편성 여부를 검토 중이며, 제작사 측에서 박해진에게 일찌감치 출연 제안을 했다. 신중하게 출연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밤을 걷는 선비'는 조주희 작가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역모 누명을 쓰고 몰락한 양반가의 딸이 남장을 한 채 책장사에 나섰다가 탁월한 외모의 신비한 선비를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한편 박해진은 현재 케이블채널 OCN ‘나쁜 녀석들’에 출연 중이다.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출연 검토 소식에 누리꾼들은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역할 잘 어울리는듯”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기대된다”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만화 속 꽃미남처럼 생겨서 원작 느낌 잘 살릴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