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께끗한나라, 2015형 보솜이 베이비팬티 기저귀 출시

께끗한나라, 2015형 보솜이 베이비팬티 기저귀 출시

생활용품기업 깨끗한나라는 걸음마 이후 움직임이 많은 아기들의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 2015년형 '보솜이 베이비팬티' 기저귀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리뉴얼된 보솜이 베이비팬티는 독자 기술로 개발한 '3D 입체 엠보싱 커버'를 적용한 제품으로, 약 5200개의 엠보싱 커버가 피부에 닿는 면적을 줄여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고 아기 엉덩이를 순하고 부드럽게 감싸준다.

또 더욱 얇아진 통기성 흡수패드로 통기성을 강화해 아기의 피부 스트레스를 덜어주고, 허리밴드를 보다 얇고 부드럽게 개선해 아기가 활발하게 움직여도 허리에 자극이 가지 않도록 했다.


안커버에는 피부 보습력이 뛰어난 100% 유기농 오트밀 에센스를 첨가해 아기 피부를 촉촉하고 건강하게 유지시켜 준다고 깨끗한 나라측은 밝혔다.

또 많은 양의 대소변도 안심하고 막아주는 더블 샘방지 다리밴드, 아기가 소변을 보면 색이 변하는 오줌알림마크를 적용해 더욱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걷기 시작한 아기에게 간편하게 입히고 벗길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팬티형 기저귀 수요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2015년형 보솜이 베이비팬티는 활동량이 많아지는 시기의 아기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피부 자극을 최소화해 연약한 아기 피부를 걱정하는 엄마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lionking@fnnews.com 박지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