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뷰티 >

BYC,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 1기 발대식 진행

국내 이너웨어 전문 기업 BYC가 지난달 31일 서울시 가산동 BYC하이시티에서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 1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 참석한 BYC관계자와 대학생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국내 이너웨어 전문 기업 BYC가 지난달 31일 서울시 가산동 BYC하이시티에서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 1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 참석한 BYC관계자와 대학생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국내 이너웨어 전문 기업 BYC가 지난달 31일 서울시 가산동 BYC하이시티에서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 1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는 국내 이너웨어 산업을 이끌어온 BYC가 열정 가득한 대학생들과의 소통을 통해 젊은 세대에게 더욱더 친숙하게 다가가고자 만들어진 대학생 홍보단이다.

3주간의 선발기간을 거쳐 선정된 15명의 웨어러브 BYC 서포터즈 1기는 앞으로 3개월 동안 BYC의 제품 및 브랜드 체험과 미션을 수행하며 온·오프라인을 통해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모든 활동이 종료된 후에는 서포터즈 전원에게 수료증이 증정되며 특히 우수한 활동을 보인 팀에게는 소정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BYC 섬유사업부장 유중화 상무는 축사를 통해 "BYC의 이너웨어로 모두가 편안하고 행복한 생활을 만드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이러한 BYC의 꿈을 웨어러브 BYC서포터즈가 가진 패기와 열정을 매개로 더욱더 많은 사람에게 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웨어러브 BYC서포터즈'의 '웨어러브'는 '입다'라는 뜻의 'Wear'와 '사랑'이라는 뜻의 'Love'가 결합된 의미와 '무엇에 대해'라는 'Whereof'의 두 가지 뜻을 포함하고 있는 단어로 토탈 이너웨어 브랜드 BYC를 사랑하는 대학생 서포터즈의 이야기를 소개한다는 의미를 가리킨다.

gloriakim@fnnews.com 김문희 기자